메뉴 건너뛰기

석천사

木蓮 밑에서

석천사 2013.11.18 11:36 조회 수 : 2532

겨우내

찬바람 속에서

가지 끝마다 영혼의 씨앗 품고

함박 웃음 덩실 피어날 때까지

긴 목 늘어뜨리며 기다린 그대여

중생과 부처가 만난 그 곳에

새하얀 속살 드러내고

흙 속의 숙생업 떨치고

허공 속에서 부처님 손 내민 자태여

깨끗할 손 그대여

잎새가 피기도 전에

백옥처럼 하얀 비단치마 두르고

버선발 소리날까 살며시 왔다가

한 번도 보지 못한 생명 씨앗이

언제나 온다는 것을 믿어주던 그대여

떨어짐의 아쉬움이

부처님 열반인가

가시면서 언제나 올 것이라 하던 말씀은

중생 향한 믿음인가

-1997.達摩寺에서 早春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1 말 탄 빚 석천사 2013.11.18 2834
140 메뚜기 교향곡 석천사 2013.11.18 2834
139 아르항가이 시웨트 망향 캠프에서 석천사 2013.11.18 2824
138 차 한 잔 석천사 2013.11.18 2811
137 염불 석천사 2013.11.18 2781
136 세세생생 석천사 2013.11.18 2759
135 신기함 석천사 2013.11.18 2716
134 열린 문 닫힌 문 석천사 2013.11.18 2698
133 석천사 2013.11.18 2667
132 О 석천사 2013.11.18 2666
131 알 뿐이다 석천사 2013.11.18 2666
130 無說說 석천사 2013.11.18 2663
129 극락정토 석천사 2013.11.18 2633
128 석천사 2013.11.18 2625
127 창밖 석천사 2013.11.18 2624
126 거울 석천사 2013.11.18 2621
125 無爲 석천사 2013.11.18 2619
124 하늘과 땅 뿐이다. 석천사 2013.11.18 2617
123 모양일 뿐 석천사 2013.11.18 2617
122 발자국 석천사 2013.11.18 26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