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석천사

無始無終

석천사 2013.11.18 13:15 조회 수 : 4051

며칠째 달려도

풀밭뿐이다.

언제 끝날지?

끝도 시작도 없다.

달리다 피곤하면

차 한 잔 하고

밤이면

겔에서 잠든다.

가도 가도 끝이 없는 길

언제나 시작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1 밥 값 석천사 2013.11.18 2484
80 無 題 석천사 2013.11.18 2484
79 생멸 석천사 2013.11.18 2484
78 보 살 석천사 2013.11.18 2481
77 석천사 2013.11.18 2479
76 봄비 석천사 2013.11.18 2478
75 가을바람 석천사 2013.11.18 2475
74 방황 석천사 2013.11.18 2472
73 보냄 석천사 2013.11.18 2469
72 다음 생에도 석천사 2013.11.18 2465
71 석천사 2013.11.18 2463
70 성(聖) 석천사 2013.11.18 2462
69 석천사 2013.11.18 2462
68 석천사 2013.11.18 2451
67 향기 석천사 2013.11.18 2451
66 새벽 비 석천사 2013.11.18 2451
65 사 랑 석천사 2013.11.18 2450
64 석천사 2013.11.18 2450
63 上春 석천사 2013.11.18 2450
62 가질 수 없는가질 수 없는 석천사 2013.11.18 24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