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석천사

아 이

석천사 2013.11.18 11:55 조회 수 : 1867

영롱한 눈빛 샛별되고

해 맑은 두 뺨 聖者의 미소라.

거짓 없는 몸짓마다

연꽃 피어나고

옥구슬 같은 재잘거림

천진무구하여라.

꽃보다 아름다운 그대 생명이

한 송이 연꽃되어 활짝 피어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아 이 석천사 2013.11.18 18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