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석천사

인연(因緣)

석천사 2013.11.18 11:54 조회 수 : 1904

무량무수의 만남 속에

당신은 나의 무엇입니까?

만남의 기운이

순백색입니까?

백열등 같은 따스함입니까.

당신과의 만남은

어떤 새로움의 탄생입니까.

사뿐히 다가선 당신의 품안을

가슴 설레게 기다리지만

헤어짐의 아픈 가슴 달래고 싶어

만남이 더디 왔으면 합니다.

오늘 이 시간

이 곳에서

당신을 만나기 위해

영겁의 세월을 기다린 줄

오늘에사 알았습니다.

이제 헤어지면

어느 땅 어느 때에

또 다른 모습으로

만날지 몰라

가슴 설레며

코스모스 긴 목 늘어뜨리고

기다림의 나날 보낼 것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1 장사 석천사 2013.11.18 2439
120 始終 석천사 2013.11.18 2294
119 석천사 2013.11.18 2396
118 그대와 나 석천사 2013.11.18 2410
117 삼베옷 석천사 2013.11.18 2342
116 공(空) 석천사 2013.11.18 2405
115 밥 값 석천사 2013.11.18 2484
114 수행(修行) 석천사 2013.11.18 2545
113 아 이 석천사 2013.11.18 1867
112 염 주 석천사 2013.11.18 2437
» 인연(因緣) 석천사 2013.11.18 1904
110 病이여 아픔이여 석천사 2013.11.18 2530
109 가질 수 없는가질 수 없는 석천사 2013.11.18 2449
108 가을바람 석천사 2013.11.18 2475
107 중(㣡) 석천사 2013.11.18 2107
106 섬진강변 매화 석천사 2013.11.18 2438
105 아침 햇살 석천사 2013.11.18 2443
104 동백(冬栢) 석천사 2013.11.18 2444
103 차 한 잔 석천사 2013.11.18 2811
102 만 남 석천사 2013.11.18 25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