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석천사

木蓮 밑에서

석천사 2013.11.18 11:36 조회 수 : 2448

겨우내

찬바람 속에서

가지 끝마다 영혼의 씨앗 품고

함박 웃음 덩실 피어날 때까지

긴 목 늘어뜨리며 기다린 그대여

중생과 부처가 만난 그 곳에

새하얀 속살 드러내고

흙 속의 숙생업 떨치고

허공 속에서 부처님 손 내민 자태여

깨끗할 손 그대여

잎새가 피기도 전에

백옥처럼 하얀 비단치마 두르고

버선발 소리날까 살며시 왔다가

한 번도 보지 못한 생명 씨앗이

언제나 온다는 것을 믿어주던 그대여

떨어짐의 아쉬움이

부처님 열반인가

가시면서 언제나 올 것이라 하던 말씀은

중생 향한 믿음인가

-1997.達摩寺에서 早春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1 거울 석천사 2013.11.18 2613
140 신기함 석천사 2013.11.18 2690
139 하늘과 땅 뿐이다. 석천사 2013.11.18 2606
138 허한 마음 석천사 2013.11.18 2597
137 相依 석천사 2013.11.18 2575
136 가진다는 것 석천사 2013.11.18 2606
135 평화 석천사 2013.11.18 2573
134 제 이름 석천사 2013.11.18 2436
133 허! 석천사 2013.11.18 2609
132 부처에 속고 중생에 속고 석천사 2013.11.18 2599
131 О 석천사 2013.11.18 2660
130 凡과 聖 석천사 2013.11.18 2607
129 세세생생 석천사 2013.11.18 2752
128 因緣 석천사 2013.11.18 2583
127 사는 것 석천사 2013.11.18 2570
126 혼자 석천사 2013.11.18 2578
125 열린 문 닫힌 문 석천사 2013.11.18 2697
124 마음 석천사 2013.11.18 2602
123 無說說 석천사 2013.11.18 2655
122 모양일 뿐 석천사 2013.11.18 26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