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석천사

춥다

석천사 2013.11.18 10:35 조회 수 : 2608

춥다

귓불을 에이는

칼바람이 찌르고 지나간다

피었다 얼어 시들어 버린 동백꽃 속

가슴 속 심장도 멎었다

몇 년 만에 내리는 눈도

칼 비가 되어 몸을 움츠리게 한다

어떻게 지낼까

하얀 머리가 눈이 되고

인생의 눈물이 진눈깨비 되어

생사의 늪에서

어떻게 되었을까

차디찬 냉방에

썰렁한 인정에

쓰러져 가는 윤회의 늪에서

또 한번 빠져드는

그는 어떻게 있을까

오늘은 왜 이리도 추울까

이다지도 눈이 내릴까

춥다

너무 춥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 거짓 석천사 2013.11.18 2412
40 헛소리 석천사 2013.11.18 2377
39 부처님 오신 날1 석천사 2013.11.18 2361
38 석천사 2013.11.18 2342
37 석천사 2013.11.18 2543
36 허무 석천사 2013.11.18 2509
35 가을 석천사 2013.11.18 2395
34 보냄 석천사 2013.11.18 2480
33 엄니, 보살 석천사 2013.11.18 2533
32 목섬재 석천사 2013.11.18 2313
31 석천사 2013.11.18 2491
30 남산 어시장1 석천사 2013.11.18 2341
29 남산어시장2 석천사 2013.11.18 2575
28 석천사 2013.11.18 2464
27 그리움 석천사 2013.11.18 2614
26 창밖 석천사 2013.11.18 2624
25 그러면 됐다 석천사 2013.11.18 2606
» 춥다 석천사 2013.11.18 2608
23 석천사 2013.11.18 2667
22 空性 석천사 2013.11.18 2489